티스토리 뷰

2015 사물인터넷(IoT) 국제 전시회에서 스마트 라이프를 즐기다!



20151026일부터 30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최신 IoT 기술과 서비스를 한눈에 보고, 함께 즐기는 사물인터넷 축제의 장이 마련되었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이 기간 동안 2015 사물인터넷(IoT) 진흥주간을 개최하였습니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IoT 진흥주간은 사물인터넷에 대한 일반 국민, 기업 등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고, 새로운 서비스 모델을 창출하기 위해 미래부가 주최하고, 한국사물인터넷협회,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정보화진흥원 등 사물인터넷 관련 9개 기관이 공동 주관하는 행사입니다. 올해 행사는 정부가 추진하는 각종 사물인터넷 실증사업을 보여주고, 체험행사 등을 개최하여 사물인터넷이 다양한 영역에서 본격적으로 활용되기 시작하였음을 체감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두었습니다.

 

2015 사물인터넷(IoT) 진흥주간중 진행되는 행사 중의 하이라이트는 28일부터 30까지 열린 ‘2015 사물인터넷 국제 전시회(IoT Korea Exhibition 2015)’입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린 이번 전시회는 차세대 핵심 성장 동력이자 창조경제의 핵심 기술로 손꼽히는 사물인터넷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되었습니다. 올해 전시회에는 이동통신사와 사물인터넷 전문 업체 등 정보통신기술(ICT) 기업과 대학 및 연구기관 200여 곳이 참가했습으며, IoT 디바이스, 센서 및 부품, 유무선통신 및 네트워크 솔루션, IoT 플랫폼, IoT 응용서비스, IoT 보안 솔루션 분야의 다양한 제품 및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2015 사물인터넷 국제 전시회 포스터와 내용

(출처: http://www.iotkorea.or.kr/)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3D홀 전시회 입구





전시회 전반적인 모습

(출처: http://www.iotkorea.or.kr/)





입구에 있는 IoT 전시회 소개와 역사



 

먼저, 전시장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부스에서는 미래부, 부산시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스마트시티 실증 사업을 체험할 수 있도록 마련되어 있었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부스




전시 관람객은 에너지 절약형 LED 조명, CCTV, 공공 WiFi 기반으로 구축해 보안을 강화하고, 미관을 향상 시킨 스마트 가로등 드론을 이용한 공중 순찰을 통해 감시 사각지대의 시야를 확보하고 조난 및 안전사고 발생시 신속한 출동을 가능하게 해주는 해상안전서비스 등 스마트시티에 조성될 6개 서비스들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었습니다.

<!--[if !supportEmptyParas]-->  

스마트파킹시스템() / 스마트가로등, 해상안전서비스 드론, 상황인지형 대피 안내 서비스()




미래부 산하기관인 한국정보화진흥원(NIA)’2015년도 빅데이터 활용 스마트서비스 시범사업을 선보였습니다. 스마트그리드, 스마트홈, 스마트 카톡(Car talk), 사물인터넷 기술을 중증질환자 애프터케어, 노인 인지훈련, 헬스케어, 스포츠, 관광 및 안전, 전시컨벤션 등의 다양한 분야의 서비스가 있었습니다.


한국정보화진흥원(NIA) 부스

 

이 곳에서는 건강(헬스케어)에 관한 IoT 서비스가 인상적이었습니다. ‘로보케어실봇(silbot)’은 기억력, 공간지각력 등 나이를 먹으면서 떨어지는 두뇌 기능을 로봇의 인터렉티브 기능을 통해 개선시키기 위해 개발되었으며, 현재 삼성의료원 강남치매센터에서 활용되고 있습니다. 중증질환자 사후관리(애프터 케어) 서비스는 수술을 받은 환자가 퇴원 후에도 원격으로 의료진과 몸 상태를 체크할 수 있도록 합니다. 앞으로 치료나 수술을 위해 국내를 찾는 '의료 관광객'의 사후관리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입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이밖에 GPS 기반으로 실제 길의 경사도뿐 아니라 사용자의 몸무게, 풍속까지 고려해 마치 실외에서 자전거를 타는 것처럼 느끼게 하는 실내용 운동 자전거와 정교한 동작 인식센서를 통한 버추얼 피트니스를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가 있어 관심과 인기를 끌었습니다. 관람객들이 운동을 통해 IoT 서비스를 체험하고, 경품도 받아갈 수 있었습니다.


인지치료 노인케어로봇 / 스마트애프터케어, 버추얼 피트니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는 전시회를 통해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신산업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할 IoT 플랫폼 IoT 자동차 IoT 헬스 IoT IoT 관련 기술을 다수 출품하였습니다. ETRI는 특히 IoT 공통플랫폼 국제표준(oneM2M)을 기반으로 ETRI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시맨틱 IoT 시스템, 이를 활용한 IoT 미러 소셜 케어 서비스 등 전 산업영역과 공공영역의 다양한 IoT융합 기술을 출품하였습니다. 그중 한국전력공사(KEPCO)’와 관련된 전력에너지 사물인터넷(eIoT) 프로젝트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의 부스


ETRI의 국제표준 기반 전력에너지 IoT 프로젝트




이번 전시회에서 가장 큰 주목을 받은 것은 국내 이동통신 3(SK telecom, KT, LG U+) 부스였습니다. IoT가 미래 신성장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만큼 국내 이통사들도 넓은 부스를 할애해 자사 IoT 기술을 시연하였습니다.

 

SK텔레콤은 개방형 IoT 플랫폼(Thingplug)을 활용한 다양한 솔루션을 비롯하여, IoT 인프라가게공장농장 5개 분야에서 총 13개의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특히 SK텔레콤은 IoT 전용망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Low Power Wide Area Networks, LPWAN)’을 처음 공개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은 통신 반경이 수십km로 넓고, 전력 소모가 적어, 단말 배터리 수명이 수년간 유지되는 장점을 지니고 있습니다. 저렴한 단말기 비용과 회선 사용료를 기반으로 가스, 수도 등 계량 자전거, 반려동물 등 추적 온도, 습도 등 모니터링, 제어 등의 정보를 원하는 고객에게 손쉽게 제공할 수 있는 기술입니다. 그 중에서도 특히 눈길을 끄는 서비스는 '스마트 쇼퍼(Smart Shopper)'였습니다. 스마트 쇼퍼는 매장에서 쇼핑 카트, 장바구니 없이 바코드 스캐너를 통해 물품을 고르고 결제하면, 원하는 시간에 집으로 배송을 해주는 신개념 쇼핑 플랫폼입니다. 이밖에 IoT 활쏘기 체험 등 관람객들이 참여가능한 행사도 있었습니다.

 

SK telecom 부스

 

▲ SK 텔레콤의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이 사용된 서비스들 바코드로 쇼핑하고 결제하는 '스마트 쇼퍼'


‘IoT를 쏴라?’ SK텔레콤의 ‘IoT 양궁게임을 하고 있는 관람객




‘KT’'올레 기가 IoT 얼라이언스로 만들어가는 기가토피아(GiGAtopia)'를 주제로 전시하였습니다. KTolleh GiGA IoT Alliance산업 IoTIoT 3개 존을 중심으로 물류, 농업 등 산업 분야부터 가전, 생활용품 등 생활에 친근한 아이템에 적용된 다양한 솔루션을 보여주었습니다. KT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은 스마트 수면안대, 안면인식 서비스 등을 즐기고, 산업 IoT존에서 온실 내부의 온도, 습도 등의 빅데이터를 기반스마트팜(Smart Farm)’을 관람하였습니다. 실제 온실모형을 설치해 관람객들이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도록 해서 눈길을 끌었습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KT 부스


KT의 얼굴인식 게임() / 스마트팜(), 에너지자립도시 모형() 




‘LG유플러스는 이번 전시회에 참가 기업 중 가장 큰 약 90여평 규모의 IoT 전시관을 마련하고, , 산업, 공공분야까지 전 부문에 걸쳐 30여 종의 IoT 서비스를 전시했습니다. U+스위치, 플러그, 열림감지센서, 가스락, 허브 등 이미 4만 가입자를 넘어서며 국내 IoT사업을 이끌고 있는 홈IoT존에 가장 많은 관람객이 방문했습니다.


IoT에서는 스마트폰으로 도어락, 가스밸브 등 생활기기 상태를 확인하고 작동하는 솔루션을 중심으로 IoT로 스마트해지는 홈 라이프를 선보였습니다. 부스에서 여성들이 유독 많은 곳이 있었는데, 바로 화장대 거울에 사물인터넷 기술을 구현매직미러(Magic Mirror)’였습니다. 거울 앞에 선 뒤 사진을 찍으면 자신의 피부 상태와 맞춤형 케어법이 영상, 매거진 형태로 거울에 나타났습니다. 부스의 담당자는 매직 미러를 통해 피부과나 전문샵에서 이용해야 했던 고가의 피부측정 장비를 이젠 집에서 쉽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하였습니다.


LG U+ 부스


LG 유플러스 홈IoT존의 'IoT@home


소비자 맞춤 피부관리가 가능한 LG U+'매직미러'




전시회에 눈에 띄는 큰 파란 버스가 있었는데, 비긴스(begins)’배터리 자동 교체형 전기버스였습니다. 부스의 모형을 통해 배터리 교체형 전기버스가 최첨단 배터리 교체기술을 통해 정류장에서 1분 이내의 빠른 시간에 배터리를 교체할 수 있는 차세대 교통수단이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비긴스의 배터리 자동 교체형 전기버스




'IoT AWARDS 2015'에서 수상한 기업들의 측정 및 기록이 편한 스마트 줄자’(최우수상), ‘모바일 앱을 통한 정보 제공이 가능한 반려동물 LED Smart Band’(우수상), ‘초소형 무선 손가락 로봇’(장려상)사물인터넷 창작 경진대회의 학생들의 창의적인 작품도 관람하였습니다.


‘IoT AWARDS 2015’ 수상한 제품들


사물인터넷 창작 경진대회의 톡톡튀는 작품들 




이 밖에 가상현실 체험, 카메라 분석 시스템 확인 등 관람객들이 IoT 서비스를 체험하고, 느낄 수 있는 공간도 많았고, 여러 기업, 대학 및 연구기관에서 다양한 IoT 기술과 제품을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가상현실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는 관람객


감시용 어플리케이션을 위한 HD 비디오 분석 시스템


이번 전시회를 함께해준 많은 기업 및 기관들

[(왼쪽위부터 시계방향) KETI, KISA, 한국사물인터넷협회, DASAM 부스] 




이번 ‘2015 사물인터넷 국제 전시회(IoT Korea Exhibition 2015) 많은 국민들의 사물인터넷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국내 사물인터넷 분야 산업계, 학계, 연구계가 협력하여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서비스를 현실화 시킬 수 있는 장이 되었습니다. 올해 슬로건인 함께 즐겨요 IoT! IoT, Power to Change the world!”처럼 많은 사람들이 IoT를 통해 스마트한 세상을 즐겼습니다. 그러므로, 내년에 개최될 전시회는 어떨지 기대됩니다.


2016.10.12.~14에 개최될 사물인터넷국제전시회 현수막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