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며칠 동안 계속된 한파와 눈으로 거리 곳곳은 꽁꽁 얼어 빙판길에서 낙상사고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낙상사고는 빙판에서 넘어져 척추관절, 손목과 팔, 다리 골절뿐만 아니라 심할 경우 뇌진탕을 일으킬 수 있는 위험한 사고입니다. 특히 노인 분들은 매년 3명 중 1명이 겪는 사고로 뼈가 약하고 사고로 인해 큰 부상이나 합병증이 생길 수 있으므로 더욱 조심해야 하는데요. 이번 기사에서는 눈길에서 낙상사고를 예방하는 방법에는 어떤 방법들이 있는 지 알려드리겠습니다. 


1. 평소 가벼운 스트레칭, 수영, 유산소 운동 하기

낙상사고의 가장 좋은 예방법으로 넘어지더라도 툭툭 털고 일어날 수 있는 기초체력을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신체의 근력과 균형기능을 향상시키는 운동으로 낙상사고를 17% 줄일 수 있습니다.



2. 노년층은 지팡이와 가방 사용하기

허리와 무릎관절이 약한 노년층은 지팡이를 사용하여 걷는 것이 안전한 방법입니다. 지팡이는 신체의 균형을 잡아주고 다리 힘을 분산시켜 허리와 무릎에 가해지는 고통을 줄여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리고 가방을 매어 가방끈을 길게 하여 가방 안에는 넘어졌을 시 완충역할을 해줄 수 있는 옷, 수건을 넣어 다니면 엉덩방아를 찧더라도 보호가 됩니다.


3. 높은 하이힐 보다 운동화, 워커, 등산화신기

하이힐은 지면에 닿는 면적이 좁아 몸이 균형감각을 잃기 쉬운 조건으로 만들기 때문에 사고의 위험도가 더 높아지게 되는데요. 눈이 많이 쌓인 날엔 하이힐보다 안전한 운동화 또는 미끄러움을 방지창이 있는 워커, 등산화를 신는 것이 좋습니다. 한 가지 팁으로 신발바닥에 노란 고무줄을 끼우시면 미끄러짐이 현저하게 낮아집니다.


4. 옷은 두꺼운 외투 하나보다 얇은 옷 여러 개를 입기

두껍고 무거운 외투를 입었을 시 몸과 동작이 둔해져 낙상사고로 이어질 확률이 크다고 합니다. 그러므로 넘어졌을 때 대비하여 여러 얇은 옷을 껴입는 것이 좋고 또한 두껍고 무거운 외투를 입을 때보다 얇은 옷을 여러 개 입을 경우 몸의 온도를 더욱 높이는 방법이기 때문에 참고하는 게 좋겠죠?


5. 보폭을 줄여 종종걸음으로 걷기

평소보다 보폭을 10~20% 줄여 종종걸음으로 걷고 허리와 무릎을 살짝 구부린 상태에서 몸의 균형을 잡아 걷는 것이 좋습니다. 보행 시 주머니에서 손을 넣지 않고 목도리와 장갑을 끼고 걷는 것은 몸을 자유롭게 하는 것으로 낙상 사고 시 보다 대처하기 쉬우며 또한 빙판길을 보행 중 통화를 하는 행동은 한 손으로 전화기를 들고 있을 시 몸의 균형을 잃기 쉽기 때문에 되도록 하지 않는 것이 안전합니다.

 

6. 파스사용X, 찜질은 냉찜질→온찜질로!

만약 낙상사고 발생 직후 뼈가 부러지셨다면 파스로는 통증이 전혀 완화되지 않을뿐더러 파스를 붙인 자리에 물집이나 피부손상을 일으킬 수 있어 위험합니다. 또한 찜질을 할 때는 손상부위의 부기를 막거나 가라앉히는 것은 냉찜질이 효과적이며 통증이 없어진 이후엔 온찜질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겨울철 빙판길의 낙상사고를 예방법과 대처법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예방법과 함께 대처법을 알고 계시고 이용한다면 빙판길을 걷는 것에 대한 고민을 줄일 수 있겠죠?

 

댓글쓰기 폼
  • 이테루 2015.01.15 11:52
    얼마전에 빙판에 넘어져서 팔다친 1인 ㅠ_ㅠ
  • 이청윤 2015.01.15 11:52
    어르신들 진짜 조심하셔야합니다 주머니에 손넣고 다니시다가 큰일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