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노모포비아라는 말 들어보셨나요? no, mobile(휴대폰), phobia(공포)를 합성한 신조어로 휴대폰이 가까이 없으면 불안감을 느끼는 증상을 말합니다. 현재, 노모포비아는 전 세계적으로 나타나는 현상인데요, 2012년 3월 인터넷 보안전문업체 시큐어엔보이라는 곳에서 영국 시민 1,000명을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66%가 휴대전화가 없을 때 노모포비아로 인해 고통을 받고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결과는 4년전보다 11%가 늘어난 결과로, 노모포비아를 겪는 사람 중 25%는 휴대전화 사용 도중에 사고를 당한 경험이 있으며, 20%는과도한 SNS 활동으로 인해 손가락 통증을 호소하기도 합니다.


CNN에서는 노모포비아의 대표적인 증상으로 권태, 외로움, 불안함으로 나타날 수 있고 하루 3시간 이상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사람들은 노모포비아에 걸릴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더욱이 스마트폰의 확산으로 인해 인터넷 접속이 늘어나면서 노모포비아 증상이 더욱 심각해져 간다고 언급하였는데요.



우리나라에서 전체 스마트폰 사용자 가운데 3명 중 1명이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고 방송통신위원회와 한국인터넷증흥원(KISA)에서조사한 결과 노모포비아 증상을 나타내는 사용자가 2012년에 비해2013년에는 1% 상승하였으며 앞으로도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휴대전화를 수시로 만지작거리거나 손에서 떨어진 상태로 5분도채 버티지 못한다면 노모포비아 증후군이라 보면 되는데요, 또한, 강제로휴대전화 사용을 제지 당했을 때 폭력적인 반응을 보이면 역시 노모포비아에 해당됩니다. 이 정도 수준이면 아주 심각한 상태죠?



나도 혹시 노모포비아인 것은 아닐까?

노모포비아 증상이 나타난다고 의심이 들면 스마트폰 중독 자가진단 테스트를 한번 해보세요. 다음은 노모포비아 확인을 위한 자가진단법입니다.


- 스마트폰이 없으면 마음이 불안하다.

- 스마트폰을 잃어버리면 이성 친구를잃는 기분이다.

- 하루 두 시간 이상 스마트폰을사용한다.

- 설치한 앱이 30개 이상이고 거의 모두 사용한다.

- 화장실에 스마트폰을 갖고 들어간다.

- 키패드가 쿼티 키패드이다.

- 자판 치는 속도가 매우 빠르다.

- 스마트폰을 보물 1호라고 생각한다.

- 스마트폰으로 쇼핑을 2회 이상 한 적이 있다.

- 밥을 먹다가도 알림이 오면 바로확인한다.


자가 진단 결과 1~2개는 양호 / 3~4개 양호하지만 위험 / 5~7개 중독 의심 / 8~10개는 중독입니다. 10가지 문항 가운데 중독이 의심되거나 중독으로 판명 난 경우 스마트폰 사용을 자제하도록 해야 합니다.


또, 어플에서 가볍게 테스트 할 수도 있는데요. 어플리케이션 마켓에서 "스마트폰 중독 테스트"를 검색하면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쓰이고 있는 스마트폰 중독 테스트 어플들은 본인이 스마트폰으로 무엇을 얼마나 썼는지를 보여주는데요. 사용시간, 데이터 등을 확인할 수 있고 사용형태를 살펴보며 사용목표시간을 설정할 수 있어 이 시간이 지나가면 자동으로 스마트폰이 잠금상태로 변합니다.


스마트폰의 과다한 사용으로 인해 두뇌발달 저하, 사회성 결여 등 많은 것을 잃어버리고 있는데요, 우리에게 편리함을 주는 한편 다양한 것을 놓치고 있습니다. 잠시 스마트폰을 내려두고 주변사람들과의 대화를 이어나가는 것이 어떨까요?


댓글쓰기 폼
  • 데미테르 2015.01.09 15:41
    중독이 확실한 1인 여기 추가요...
  • 길스침주의 2015.01.09 17:39
    사용목표시간을 설정하면 끄고 다시 폰을 들지 않을까요?

한국전력 블로그 굿모닝 KEP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