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 클립아트

 

여름에 너무 더워 에어컨을 켜고 싶지만, 전기요금 걱정에 트는 것을 망설이지는 않으셨나요? 더군다나 이번 여름은 사상 최고급으로 더울 것이라고 하는데, 벌써 걱정이신가요? 그런 여러분을 위해 한국전력에서는 여름철 주택용 전기요금 할인제도를 실시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한국전력에서 실시하고 있는 여름철 주택용 전기요금 할인제도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까요?

 

전 국민 대상 여름철(7~8월) 누진구간 완화

 

ⓒ 한국전력 사이버지점

 

여름철(7~8월) 누진구간 완화는 폭염에 따른 전기요금 지원 대책으로,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주택용 전기요금 할인제도이며, 별도의 신청 없이 자동으로 할인이 적용된다고 합니다. 한국전력은 현재 시행하고 있는 전기요금 누진제에서 제일 낮은 단계인 1단계 요금(1kWh당 93.3원)의 구간인 ~200kWh를 여름철(7~8월)에는 300kWh까지 확대하고, 2단계 요금(1kWh당 187.9원)은 201~400kWh에서 301~450kWh로 확대했습니다. 이로 인해 실제로 19년에는 약 1,472만 가구가 할인 혜택을 적용받아 총 2,843억 원의 할인 효과가 발생했고, 가구당 월평균 9,600원을 절약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에너지 취약계층 전기요금 지원제도

 

ⓒ 한국전력 홈페이지

 

에너지 취약계층 전기요금 지원제도는 기초생활 수급자,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전기요금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운영되는 제도인데요. 여름철에는 적용되는 할인 한도를 확대해준다고 합니다. 이를 통해 기초생활 수급자, 상이•독립 유공자 및 장애인은 이 제도를 통해 매월 16,000원의 복지할인을 받을 수 있고, 여름에는 할인 한도를 20,000원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기초생활 수급자는 이 제도와 함께 누진제 개편 효과를 누릴 수 있는데요. 그로 인해 평균적으로 최대 78%까지 할인돼 월평균 4,800원의 전기요금을 부담한다고 합니다.

('18년 7~8월 기준 기초수급자의 평균 사용량(256kWh)을 기준으로 계산한 전기요금)

 

에너지 취약계층 전기요금 지원제도의 경우 이미 복지할인을 신청하여 적용받고 있는 가구는 별도의 신청이 없어도 여름철 할인 한도가 확대 적용되지만, 아직 신청하지 않은 가구는 한전 콜센터(123) 또는 한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고, 신청 즉시 당월 전기요금부터 할인이 적용된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우리집 전기요금 미리보기 서비스

 

ⓒ 스마트한전 어플리케이션

 

전기요금이 할인되더라도, 우리 집이 전기를 얼마나 사용했는지 궁금하실 텐데요. 그런 분들을 위한 전기요금이 청구되기 전 전기요금을 미리 볼 수 있는 서비스가 있습니다. 이 서비스는 한전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 한전 어플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개별 가구의 계량기에 표시된 현재 수치를 입력하면 현재까지 전력사용량과 월 예상 사용량 및 전기요금을 확인할 수 있다고 하니 정말 실용적이겠죠?

 

한국전력에서 실시하는 여름철 주택용 전기요금 할인제도를 통해 할인도 받고 전기요금 미리 보기 서비스를 이용해 전기요금을 예측하여 전기 사용을 적절히 조절하셔서 폭염이 예상되는 이번 여름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댓글쓰기 폼

한국전력 블로그 굿모닝 KEPCO!

관리자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