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진, 홍수 등의 자연재난과 화재, 붕괴, 교통사고 등의 사회재난. 국민들을 두려움에 떨게 만드는 다양한 안전 이슈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위급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실제 재난상황을 가정하여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이 전사적으로 시행됐습니다.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에서는 지난 10월 28일~11월 1일까지, 5일 간 진행됐는데요.

 

 

한국전력 대전세종충남본부 사옥 전경 ⓒ송화춘

 

 

안전한국훈련은 매년 정기적으로 열리는 훈련입니다. 대규모 재난 대비 범국가적 재난대응체계를 종합 점검하는 시간인데요. 모든 재난관리 책임기관 및 일반 국민이 참여해 안전 의식을 고취하는 행사이기도 합니다.

 

안전한국훈련 첫날인 10월 28일, 대전세종충남본부에서는 재난대응 태세를 점검하는 비상소집훈련이 필수 및 일반 요원 대상으로 이뤄졌습니다. 아침 06시에 비상소집 장소로 응소함으로써 대응태세를 점검했습니다.

 

 

(좌) 비상소집장소 응소 / (우) 비상소집 훈련 ⓒ송화춘

 

둘째 날인 10월 29일에는 훈련에 대한 킥오프 미팅이 열렸습니다. 비상대책실에 모여 중점 훈련의 방향 등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습니다.

 

더불어 충남천안 안전체험관에서 본부 내 재난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재난 안전체험교육이 실시됐습니다. 직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훈련을 시행함으로써 비상시 응급 처치 능력을 배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응급조치 체감훈련 ⓒ송화춘
(좌) 응급조치 심장박동기 사용법 / (우) 소방 화재대응 ⓒ송화춘

 

더불어 한국전력에서 빼놓을 수 없는 훈련인 전력 공급 장애 대응 실행 기반 훈련 역시 진행됐습니다. 대규모 정전을 가정한 모의 시나리오 하에 정전 시 최초 상황 보고 전파 훈련을 실시한 건데요. 지역 계통 운영 요원 훈련을 시행함으로써 정전 발생 시 정부 및 CEO에게 신속하게 보고하고, 이에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를 수 있었습니다.

 

전력분야 현장조치 행동 매뉴얼을 참고해 실행 기반 모의 기능 훈련을 실시하기도 했습니다. 이를 통해 안정적인 전력 공급을 위한 유관기관 및 관련 사업소 지원 등 응급 복구 계획 수립 체계를 점검하는 계기가 됐습니다.

 

 

전력공급 장애 대응 실행기반 훈련 및 토론회 ⓒ송화춘

 

훈련 셋째 날에는 국민 참여 전국 지진 대피 훈련이 시행됐습니다. 본부 직원들이 국민행동요령을 숙달하여 비상시 대응 태세에 임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였는데요.

 

대전세종 충남본부 직원대상 '지진대피' 훈련 ⓒ송화춘 

 

오후에는 업무의 연속성 관리(BCM) 체계 토론 기반 훈련이 시행됐습니다. 재난상황 발생 시 실질적 위기 대응 및 업무 재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훈련이었는데요. 지진에 의한 사옥 붕괴로 대체 사업장으로 이동해 업무를 수행하는 시나리오 하에 훈련이 전개됐습니다.

 

 

연속성관리(BCM)체계 토론기반 훈련 시행 ⓒ송화춘

 

넷째 날인 10월 31일에는 한국전력의 주요 시설인 전력제어시스템에 대한 사이버 공격에 대응하는 훈련이 시행됐습니다. 안전보안처 정보 보안 전략실 주관으로 해킹 메일 대응 및 사이버 공격 시나리오에 따른 대응 절차를 훈련했는데요. 이를 통해 갈수록 다양화, 지능화되는 사이버 공격에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기를 수 있었습니다.

 


 

5일 간 진행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비상상황 발생 시 기관장 및 간부 편성 요원의 임무와 역할을 재정비 할 수 있었습니다. 이를 통해 유관기관 대응체계, 비상상황 대응을 위한 매뉴얼 및 개인 비상 대응 수칙 행동요령 적정성을 점검할 수 있었습니다. 더불어 훈련을 통해 도출된 유관기관 직원, 자원 동원 업체 비상 연락망 정비 등의 문제점도 보완할 수 있었습니다.

 

 

한국전력 대전세종충남본부와 함께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송화춘

 

 

'2020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과 같은 위기 대처 훈련으로 국민과 함께하는 안전재난대응 체계 선도 기관인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 거듭 나겠습니다.

 

 

댓글쓰기 폼

한국전력 블로그 굿모닝 KEP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