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urn Off Day, 에너지의 날 !

을 끄고 을 켜다



올 여름은 유난히 더 더운 것 같습니다. 에어컨, 선풍기 등의 사용이 늘어 여름 전력사용량이 사상 최고치를 갱신했다고 합니다. 점점 더워지는 여름 날씨는 지구가 점점 뜨거워지고 있는 기후변화의 증거입니다.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줄이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죠. 다가오는 822일은 에너지의 중요성과 지구 온난화 등의 문제를 되새기는 에너지의 날입니다. 오늘은 에너지의 날에 대해 한 번 알아볼까요?

 

에너지의 날?


▲출처 : 에너지시민연대


에너지의 날은 에너지의 중요성과 화석연료의 과다한 사용으로 인한 지구온난화 문제 등에 대한 인식을 제고시키고, 전 국민이 에너지 절약에 동참하자는 취지에서 제정된 기념일입니다. 미래를 대비해 에너지 절약과 친환경적인 신재생에너지 개발 및 확대보급의 절실함을 널리 홍보하는 것이 목표죠.

  

WHY 822?



2003822일은 우리나라의 역대 최대 전력소비를 기록한 날입니다. 이 때문에 에너지의 중요성을 깨닫고 미래 에너지를 확보하기 위해 2004년부터 매년 822일을 에너지의 날로 제정했습니다. 범국민적 에너지 절약을 실천함으로써 실질적인 에너지 절감 효과를 이끌어내기 위해 시작하였습니다.

 

을 끄고 을 켜다에너지의 날 행사

 

에너지시민연대는 매년 822일에 에너지의 날-불을 끄고 별을 켜다라는 슬로건 아래 에너지 기념행사를 열어 에너지 절약과 신재생 에너지 확대보급의 절실함을 알리고 있습니다.


서울시청역 앞 서울광장에서 에너지의 날 행사인 소등행사로 9시 전국 동시적으로 5분간 소등 행사가 이루어지며, 여름철 최대전력 소비시간인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1시간 동안 에어컨 끄거나, 실내 온도를 섭씨 2도 올리도록 독려하고 있습니다.


▲에너지의 날의 하이라이트, 소등 행사(출처 : 에너지시민연대)

 

이밖에도 에너지의 날 행사에는 서울을 비롯한 전국 30여 단체가 참여하며 신재생에너지 체험, 별빛 음악회, 탄소제로 푸드코트, 서울 하늘 천체관측, 거리행진 등 다채롭고 유익한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많은 시민들도 큰 관심과 호응을 보이고 있죠. 지난해 에너지의 날 안산시는 85.2%라는 높은 소등률을 기록했습니다. 에너지를 아끼기 위해 불을 끄던 그 마음가짐들이 별보다 더 밝게 빛났던 것 같습니다. 올해 에너지의 날 행사에는 전기사랑기자단이 행사장을 직접 찾아가 볼 예정이니 기대해 주세요!




 

[ 14회 에너지의 날 행사 ]

 

일시 : 2017. 8. 22() 14:00 ~ 21:30

장소 : 서울광장

주제 : 불을 끄고 별을 켜다 - 평화로 만드는 반짝이는 밤하늘


주요행사

- 에너지 절약 문화 행사 : 전시. 체험 부스 운영 및 야외 음악회 등

- 에너지 절약 시민 실천 행사 : 1시간 (14:00~15:00) 에어컨 설정 온도 2도씨 올리기, 5분 소등(전국 동시 21:00~21:-5)

- 14회 에너지의 날 기념식 개최

주최 : 에너지시민연대

후원 : 서울시,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KBS, MBC, SBS, YTN, TBS


문의 : 서울시 다산콜센터 (국번없이 120)

 

운영프로그램

   

14회 에너지의 날이 더 궁금하다면


공식 홈페이지 : http://www.energyday.org

공식 블로그 : http://blog.naver.com/kornen

Facebook : https://www.facebook.com/energynetwork

Twitter : https://twitter.com/kornentw



 

이제 곧 822일이 다가오는데 에너지의 날을 통해 지구가 주는 소중한 자원과 에너지의 중요성에 대해서 다시 한 번 생각해보고, 우리 지구를 위한 의미 있는 작은 노력을 실천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댓글쓰기 폼
  • 곽민길 2017.08.19 18:37
    2003년 8월 22일은 우리나라의 역대 최대 전력소비를 기록한 날입니다
    처음 알았던 내용입니다 감사합니다 새로운 정보를 알게되었어요!

한국전력 블로그 굿모닝 KEPCO!